2019.11.11 (월)

  • 구름많음동두천 10.6℃
  • 맑음강릉 15.8℃
  • 흐림서울 11.2℃
  • 흐림대전 13.0℃
  • 맑음대구 13.1℃
  • 구름많음울산 15.1℃
  • 흐림광주 13.6℃
  • 맑음부산 15.6℃
  • 흐림고창 13.7℃
  • 구름조금제주 17.6℃
  • 구름조금강화 12.7℃
  • 흐림보은 10.8℃
  • 구름많음금산 13.7℃
  • 구름조금강진군 16.4℃
  • 구름많음경주시 15.1℃
  • 구름조금거제 16.2℃
기상청 제공

“잠자는 금융자산 9.5조원 찾아가세요”

금융권, 내달 20일까지 캠페인

 

[FETV=정해균 기자] 금융감독원은 다음 달 20일까지 6주간 전 금융권이 참여하는 '숨은 금융자산 찾기' 캠페인을 실시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금감원과 금융결제원, 서민금융진흥원, 한국예탁결제원, 은행연합회 등 5개 금융협회, 상호금융중앙회 등이 공동으로 주관한다. 대상 상품은 예금과 보험금, 증권, 신탁 등 전 금융권역에 걸쳐 금융소비자가 보유 중인 상품 중 일정 기간 이상 찾아가지 않은 ‘휴면금융자산’과 3년 이상 거래되지 않은 ‘장기미거래 금융자산’이다.

 

금융소비자들이 장기간 찾아가지 않은 숨은 금융자산은 지난 6월 말 현재 9조5000억원(휴면금융재산 1조2000억원·장기 미거래 금융재산 8조3000억원), 계좌 수로는 약 2억개에 달한다. 상품별로는 예·적금이 5조원으로 가장 많고 보험금 4조1000억원, 증권 3000억원, 신탁 1000억원 등의 순이다.

 

 

캠페인 기간 동안 금융회사는 일정 금액 이상 휴면금융재산 등을 보유한 개별 고객에게 문자메시지(SMS), 전자우편(이메일) 등으로 보유 사실 및 찾는 방법을 안내한다. 단 압류·지급정지 등 환급 불가능 계좌 및 비용대비 효과가 낮은 소액 계좌 등은 안내 대상에서 제외된다. 금감원의 10개 지원은 금융회사, 지방자치단체와 연계해 홍보 동영상 상영, 포스터 부착, 거리 캠페인 등 홍보를 강화한다.

 

금융소비자는 금융소비자정보포털 ‘파인’을 통해 모든 금융권의 휴면금융재산, 장기 미거래 금융재산 등을 조히할 수 있다. 앞서 금감원은 지난 9월 금융결제원과 공동으로 개인이 보유한 전 금융권 본인 계좌를 한 번에 조회하고 정리할 수 있는 ‘계좌통합관리시스템’을 구축했다.

 

금감원은 금융소비자는 숨은 자산을 찾아 생활 자금 등에 활용할 수 있고, 금융회사도 국민의 금융재산을 잊지 않고 찾아줌으로써 신뢰도를 높이는 데 이바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