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4 (일)

  • 구름많음동두천 23.1℃
  • 구름많음강릉 22.9℃
  • 연무서울 30.7℃
  • 구름많음대전 30.1℃
  • 구름조금대구 29.2℃
  • 구름조금울산 25.8℃
  • 구름많음광주 29.8℃
  • 맑음부산 26.5℃
  • 구름조금고창 27.6℃
  • 박무제주 26.1℃
  • 구름조금강화 27.8℃
  • 구름많음보은 28.4℃
  • 구름많음금산 28.1℃
  • 구름많음강진군 28.1℃
  • 구름조금경주시 27.4℃
  • 구름조금거제 28.6℃
기상청 제공

재계

일본에서 귀국한 이재용 부회장…사장단 긴급 모집 이유는?

출장 정보 공유 및 향후 대응책 주문

 

[FETV=김현호 기자] 일본 출장을 다녀온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귀국 다음날 긴급 사장단 회의를 주재한 것으로 알려졌다.

 

재계 관계자에 따르면 이재용 부회장은 13일 디바이스솔루션(DS) 및 디스플레이 부문 최고 경영진을 소집해 긴급 사장단 회의를 가진 자리에서 이런 '출장 성과'를 공유했다고 밝혔다. 회의에는 김기남 부회장과 진교영 메모리사업부장(사장), 강인엽 시스템LSI 사업부장(사장), 이동훈 삼성디스플레이 사장 등이 참석했다.

 

이날 회의에서 이재용 부회장은 출장 결과를 공유하고 반도체, 디스플레이 등의 수급 현황과 전체 사업에 미치는 영향 등을 논의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 부회장은 또 사장단에게 '컨틴전시 플랜' 마련을 지시했고 일본의 수출규제 확대에 대해서도 대비할 것을 주문한 것으로 알려졌다.

 

다만 이재용 부회장이 확보한 물량은 생산업체들로부터의 직접 수입 형태는 아닐 것이라는 분석이 지배적이다. 일본의 수출 통관 규제를 직접 벗어날 수 없기 때문이다. 때문에 업계에서는 해외공장을 통해 우회 수입하거나 다른 조달처를 확보한 것으로 추측하고 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