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4 (일)

  • 구름많음동두천 26.6℃
  • 구름많음강릉 21.7℃
  • 연무서울 27.6℃
  • 연무대전 27.5℃
  • 구름많음대구 26.2℃
  • 구름많음울산 25.3℃
  • 박무광주 27.3℃
  • 구름조금부산 26.0℃
  • 구름많음고창 26.3℃
  • 박무제주 26.0℃
  • 구름많음강화 26.9℃
  • 구름많음보은 27.7℃
  • 구름많음금산 26.8℃
  • 구름조금강진군 27.7℃
  • 구름많음경주시 25.3℃
  • 구름조금거제 28.1℃
기상청 제공

하나·우리은행, 통신3사·삼성전자와 모바일 전자증명사업 추진

 

[FETV=정해균 기자] KEB하나은행은 지난 12일 서울 중구 플라자호텔에서 우리은행, 코스콤, 통신 3사(SK텔레콤·LG유플러스·KT), 삼성전자와 협약식을 열고 블록체인 기반의 모바일 전자증명사업을 추진한다고 14일 밝혔다.

 

이들 7개 업체는 이르면 내년부터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앱)을 통해서 전자증명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모바일 전자증명사업은 블록체인 기술을 기반으로 증명하고 본인 스스로 개인정보를 관리하는 것이 핵심이다.


개인은 기관이나 기업에서 발급·제공한 개인 정보를 자신의 스마트폰의 보안 저장 영역에 저장해놓고 있다가 신원증명이 필요할 경우 언제든지 원하는 데이터를 골라 제출할 수 있다. 기존에 기관과 기업이 보관하고 있던 개인정보와 이에 대한 통제권을 개인에 돌려준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 또 개인인증을 바탕으로 한 각종 증명서 활용도 가능하다.

 

 

하나은행은 계좌정보를 통한 본인 확인 및 통장사본 제출을 대체할 수 있는 '계좌보유증명' 발행을 시작으로 은행에서 발행하는 다양한 금융증명서까지 서비스 범위를 확장할 계획이다.

 

우리은행은 재직증명서, 정책자금 수령자격 등을 위변조가 불가한 형태로 모바일을 통해 간편하게 제출할 수 있는 ‘제증명서 간편제출 서비스’를 검토중이다.

 

특히 참여사들은 내년에는 더 많은 기업을 블록체인에 추가해  채용 정보시스템은 물론 병원·보험사의 제증명서비스, 골프장·리조트 회원권, 영화관·놀이공원의 할인서비스, 공증내용증명 등으로 서비스 영역을 확대할 방침이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