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17 (금)

  • 흐림동두천 27.7℃
  • 흐림강릉 27.3℃
  • 흐림서울 27.8℃
  • 흐림대전 27.4℃
  • 흐림대구 27.8℃
  • 흐림울산 23.5℃
  • 흐림광주 26.7℃
  • 구름많음부산 22.4℃
  • 구름많음고창 26.6℃
  • 흐림제주 23.8℃
  • 흐림강화 25.8℃
  • 흐림보은 26.4℃
  • 흐림금산 27.2℃
  • 흐림강진군 25.1℃
  • 구름많음경주시 25.2℃
  • 흐림거제 26.3℃
기상청 제공

기본분류

'친환경 수소 에너지 체험' 현대차, 수소전기하우스 20일 대전 개관

현대차, 서구 보라매공원서 26일까지 체험존 운영

 

[FETV=김윤섭 기자] 수소 에너지로 자동차가 움직이고 그 자동차가 생활에 필요한 에너지를 생산하는 친환경 수소 에너지 세상을 체험할 수 있는 공간이 대전에 마련된다.

 

현대자동차는 오는 20일 오후 3시 서구 보라매공원에서 수소전기자동차의 기술과 친환경 수소 에너지가 만들 미래를 체험할 수 있는 '수소전기하우스'를 개관한다고 17일 밝혔다.

 

개관식에는 허태정 대전시장과 이대우 현대차 대전지역본부장 등이 참석할 예정이다.

 

'자동차가 만든 에너지로 사는 집'을 콘셉트로 한 수소전기하우스는 수소전기차를 통해 만들어진 에너지를 일반 가정에서 사용할 수 있다는 점을 구현해 수소 사회가 가까이 다가왔음을 느낄수 있도록 한 것이 특징이다.

 

수소는 우주 질량의 75%, 우주 분자의 90%를 구성하고 있을 만큼 부존량이 풍부한 에너지원이다.

 

풍력·태양광 등 신재생에너지와 물의 전기분해 등 다양한 방식으로 생산이 가능하고, 연료 효율이 높고 온실가스 배출이 없다는 점 등으로 인해 궁극의 청정에너지로 평가된다.

 

이 때문에 미래 수소 사회로의 전환을 위해 가장 핵심적이며 보편적인 역할을 담당하는 것이 수소전기차다.

 

수소전기차는 연료로 활용하는 수소가 공기 중의 산소와 결합하는 과정에서 발생시키는 전기에너지를 동력으로 활용한다.

 

이산화탄소 등의 온실가스를 전혀 배출하지 않고 오직 순수한 물만 배출하는 완전 무공해 차량이다.

 

다른 친환경 자동차와 비교해 높은 에너지효율, 이른 충전시간, 긴 주행거리 등을 자랑한다.

 

보라매공원에 넓이 528㎡ 규모로 조성된 수소전기하우스는 수소전기차를 이용한 전기공급 체험, 무공해 수소 사회 체험, 어린이 과학체험 교실 등 관람객들이 다양한 경험을 할 수 있도록 꾸며졌다.

 

특히 수소전기차에서 배출된 깨끗한 물로 방울토마토와 상추 등을 재배하는 모습을 확인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대기 중 미세먼지를 흡입해 깨끗한 공기로 배출하는 현대차의 수소전기차 넥소의 공기 청정기능도 살펴볼 수 있다.

 

현대차 관계자는 "수소전기차는 단순한 이동수단을 넘어 도시의 미세먼지를 정화하는 대안으로 부상하고 있다"며 "수소전기하우스에서 다양한 경험을 하며 수소 에너지가 미래를 얼마나 깨끗하고 살기 좋게 만들 것인지를 체험하고 상상하는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수소전기하우스 개관식은 20일지만 일반인은 18일부터 26일까지 관람할 수 있으며 정오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된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