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21 (목)

  • 흐림동두천 8.3℃
  • 흐림강릉 10.5℃
  • 서울 9.3℃
  • 대전 10.7℃
  • 대구 11.4℃
  • 울산 12.3℃
  • 흐림광주 15.4℃
  • 부산 13.6℃
  • 흐림고창 15.0℃
  • 흐림제주 19.9℃
  • 흐림강화 9.0℃
  • 흐림보은 10.2℃
  • 맑음금산 15.4℃
  • 구름많음강진군 16.1℃
  • 구름조금경주시 13.0℃
  • 구름조금거제 17.0℃
기상청 제공

화학·에너지

LG화학, 中 난징 배터리 공장 증설에 1.2조원 투자

전기차 배터리 1공장·소형 배터리 공장 각 6000억 투자

 

[FETV=정해균 기자] LG화학이 중국 난징 배터리 생산공장 증설에 1조2000억원을 투자한다.

 

LG화학은 9일 중국 난징 쉬안우 호텔에서 난징시와 배터리 공장 투자계약 체결식을 개최했다고 10일 밝혔다. LG화학은 난징 신강 경제개발구에 위치한 전기차 배터리 1공장과 소형 배터리 공장에 오는 2020년까지 각각 6000억원을 투자하기로 했다.


이번 투자는 전기차용 파우치 배터리를 비롯해 전기자전거와 전기스쿠터 등 LEV(경량전기이동수단), 전동공구, 무선청소기 등에 탑재되는 원통형 배터리의 급격한 수요 증가에 선제 대응하기 위한 투자라고 설명했다. LG화학은 난징 신강 경제개발구의 2개 배터리 공장 외에 빈장 경제개발구에 지난해 10월부터 전기차 배터리 2공장을 건설 중이다.

 

시장조사업체인 B3에 따르면 원통형 배터리의 글로벌 수요는 2015년 23억개 수준에서 올해는 60억개로 늘어날 것으로 전망됐다.

 

 

이날 행사에는 김종현 전지사업본부장(사장)과 란샤오민 난징 시장, 장위에지엔 난징시 부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배터리 공장 투자계약 체결식을 열었다.

 

이 자리에서 김 사장은 "이번 증설을 통해 전기차뿐만 아니라 경량전기이동수단, 전동공구 등 새로 부상하는 분야에서도 세계 시장을 선도할 것"이라면서 "난징에 있는 3개의 배터리 공장을 아시아 및 세계 수출기지로 적극적으로 육성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