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8 (목)

  • 흐림동두천 12.6℃
  • 흐림강릉 11.5℃
  • 서울 11.4℃
  • 대전 14.9℃
  • 대구 15.3℃
  • 울산 18.2℃
  • 광주 17.2℃
  • 부산 18.4℃
  • 흐림고창 17.3℃
  • 제주 19.7℃
  • 흐림강화 12.5℃
  • 흐림보은 15.4℃
  • 흐림금산 15.3℃
  • 흐림강진군 17.3℃
  • 흐림경주시 15.4℃
  • 흐림거제 19.4℃
기상청 제공

철강·중공업

포스코그룹, 신성장 투자 본격화…2차전지 음극재 생산력 확대

포스코켐텍 음극재 1공장 준공·2공장 착공해 배터리 수요 대응

[FETV=송현섭 기자] 포스코그룹이 2차 전지 음극재 생산력을 강화해 시장 주도권 확보에 나선다.

 

포스코켐텍은 8일 세종시에서 2차 전지 음극재 1공장 준공식과 함께 2공장 착공식을 열어 본격적인 음극재 생산라인을 확대한다.

 

최정우 포스코 회장은 “포스코켐텍이 2010년 음극재 사업을 시작해 국산화에 성공하고 세계 시장에서 강자로 자리 잡은 것은 고객과 지역사회의 응원과 도움 덕분”이라고 말했다.

 

최 회장은 또 “포스코는 신성장 엔진인 에너지 소재분야 투자를 지속하겠다”며 “고용확대와 기술 리더십 확보를 통해 더불어 함께 발전하는 기업시민 포스코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음극재는 양극재·전해액·분리막과 함께 2차 전지 4대 주요 소재로 충전할 때 양극에서 나오는 리튬이온을 음극에서 받아들이도록 한다. 소재로는 흑연을 비롯한 탄소물질을 사용하고 있다.

 

우선 이날 준공된 포스코켐텍 1공장은 2011년 1호기 준공이후 수요에 맞춰 6차례에 걸친 증설로 연산 2만4000톤의 생산규모를 갖추게 됐다.

 

이번에 착공한 2공장은 축구장 9개 정도인 66087㎡의 면적이로 조성되며 1공장과 인접한 세종시 첨단산업단지에 들어선다.

 

2019년 하반기까지 1단계로 4개 라인을 완공하면 연산 2만톤의 생산능력을 갖추게 된다.

 

포스코에 따르면 2공장은 향후 시장 수급상황에 따라 2021년까지 10개 생산라인이 순차적으로 증설되며 연산 5만톤까지 확장될 전망이다.

 

한편 이날 행사에는 최정우 포스코 회장과 이춘희 세종시장, 유정열 산업통상자원부 산업혁신성장실장, 박진수 LG화학 부회장, 전영현 삼성SDI 사장 등 300여명이 참석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