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8 (목)

  • 흐림동두천 11.1℃
  • 흐림강릉 11.6℃
  • 서울 10.9℃
  • 대전 14.0℃
  • 대구 15.0℃
  • 울산 15.3℃
  • 흐림광주 16.8℃
  • 부산 17.3℃
  • 흐림고창 16.7℃
  • 제주 19.6℃
  • 흐림강화 11.7℃
  • 흐림보은 14.0℃
  • 흐림금산 12.8℃
  • 흐림강진군 16.1℃
  • 흐림경주시 14.8℃
  • 흐림거제 17.1℃
기상청 제공

윤석헌, “불법 사금융 단속…서민층 금융안정망 구축 힘쓸 것”

2018 서민금융 박람회서 “서민금융 상담 강화해 고금리·과다채무 예방”

 

[FETV=오세정 기자] 윤석헌 금융감독원장이 “서민금융의 상담 기능을 강화해 고금리와 과다채무로 인한 피해를 사전에 차단하겠다”고 밝혔다.

 

윤 원장은 8일 서울 그랜드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18년 서민금융 박람회’에서 “금융산업의 포용적 금융 실천방안으로 서민층 금융안전망 구축에 더욱 노력하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윤 원장은 “새희망홀씨 대출 등 정책 서민금융 상품이 자금 사정이 어려운 분들에게 더욱 안정적으로 공급될 수 있도록 하겠다”며 “채무조정 제도를 보강해 연체자들이 정상적인 금융생활로 조속히 복귀할 수 있도록 돕겠다”고 말했다.

 

이어 “서민층의 급박한 사정을 악용한 불법 사금융이 더는 발붙이지 못하도록 불법 사금융 모니터링을 강화하고, 사법당국·행정기관 등과 긴밀한 공조체계를 유지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또 “서민들이 금융 혜택에서 소외되지 않도록 금융의 포용성을 강화해 나가야 한다”며 “이를 토대로 서민층의 소득증대를 유도하고, 나아가 금융회사의 장기적인 성장기반을 다지겠다”고 강조했다.

 

금감원은 서민금융의 애로를 해소하기 위해 ▲사이버 서민금융 상담창구 도입 ▲금융 소외 지역 서민금융 거점점포·전담창구 확대 유도 ▲불법 사금융 모니터링 강화 ▲중금리 대출 활성화 ▲불법 사금융 피해 예방 확대 ▲서민금융 통합지원센터 등 연계 강화 등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이날 행사는 서민을 위한 맞춤형 상담서비스를 제공하고, 서민금융을 홍보하기 위해 마련됐다. 개그우먼 박지선 씨가 ‘서민금융을 통한 삶의 희망 되찾기’란 주제로 특강을 했으며, 금융전문가들이 신용회복지원제도, 재무설계, 금융사기 대응요령 등을 주제로 강연했다.

 

또 사회적 금융, 자영업자 경영컨설팅, 임대주택 지원제도 등과 관련한 현장 상담도 진행됐으며, 윤 원장도 민병두 국회 정무위원장, 이대훈 농협은행장과 함께 직접 상담 부스를 찾아 참석자들과 상담을 진행했다.

 

이날 민병두 국회 정무위원장은 “국회에서도 서민금융 지원을 위한 예산 확보와 입법 활동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