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23 (화)

  • 맑음동두천 6.8℃
  • 구름조금강릉 13.5℃
  • 연무서울 11.1℃
  • 맑음대전 10.8℃
  • 맑음대구 13.6℃
  • 구름조금울산 14.9℃
  • 맑음광주 12.9℃
  • 구름조금부산 16.8℃
  • 맑음고창 9.6℃
  • 구름많음제주 16.5℃
  • 구름조금강화 7.8℃
  • 구름조금보은 7.1℃
  • 맑음금산 7.9℃
  • 맑음강진군 10.8℃
  • 구름조금경주시 12.6℃
  • 흐림거제 15.3℃
기상청 제공

자동차

현대차, 그랜저 등 4개 차종 디젤모델 생산중단

 

[FETV=정해균 기자] 현대자동차가 국내에서 그랜저와 쏘나타, i30, 맥스크루즈 등 4개 차종의 디젤 모델 생산을 중단하기로 했다.


9일 현대차에 따르면 회사 측은 이들 4개 차종의 디젤 모델 생산을 오는 10일부터 생산을 중단하고 재고물량만 판매할 계획이다. 생산 중단 이유는 판매량 저조다. 지난해 연간 기준으로 그랜저와 쏘나타의 전체 판매량 중 디젤 모델이 차지하는 비중은 각각 6%, 2%에 그쳤다. i30와 맥스크루즈도 전체적인 판매량이 적어 디젤 모델의 생산을 유지하는 게 효율적이지 않다고 판단한 것으로 알려졌다.

 

디젤 모델은 가솔린 모델보다 가격은 200만∼300만원 정도 비싸지만 기름값이 싸고 연료소비효율이 좋다는 장점이 있다. 하지만 하이브리드(HEV), 플러그인 하이브리드(PHEV) 등 친환경차를 선택하는 소비자들이 늘면서 판매가 눈에 띄게 줄고 있다. 여기에 잇따른  BMW 차량의 화재로 디젤 모델에 대한 부정적 인식도 확산되고 있다.

 

기아차는 아직 디젤 모델의 생산을 중단할 계획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